대전 둔산동 우동 맛집 토미야 메뉴, 냉우동 리뷰

제가 정말 좋아하는 우동 음식점 토미야. 오늘은 냉우동을 도전하러 방문했습니다.

냉우동을 판매하는 음식집은 제가 많이 보지를 못했는데 우동 전문점인 토미야는 판매를 하고있었어요.

대전 월평동 무지개아파트 앞에 위치한 토미야. 점심, 저녁 어느 타임이나 사람이 굉장히 많으니 전화를 미리 해보고 방문하시는걸 추천드려요.

토미야 메뉴판입니다. 이 메뉴판 말고 종이로 더 자세히 안내된 메뉴판이 있는데 제가 찍지를 못했네요.

우동만 나오는 메뉴와 우동+튀김메뉴가 주를 이루고있어요. 튀김만 따로 주문해서 드실수도 있습니다.

저는 냉우동과 닭튀김, 어묵튀김을 주문했어요. 가격은 우동 6000원 + 튀김2500원 총 8500원.

드디어 처음으로 맛보는 냉우동입니다. 냉우동과 고명?같은게 따로 나왔어요. 저는 그냥 기호에 맞춰 다 넣어버렸습니다.

우동에 살어름같은게 있지는 않았어요. 저는 살짝 물냉면같은 비쥬얼을 생각했는데 막 엄청 차갑고 그렇지는 않더라고요.

제가 주문한 오뎅튀김과 닭튀김. 토미야 튀김류 정말 예술입니다. 자주 방문한 음식집이지만 올 때마다 감탄하는 이 맛.

어묵튀김도 떡볶이집에서나 먹어봤는데 토미야의 어묵튀김은 정말 비교도 안 될 정도로 굉장히 맛있었어요. 꼭 드셔보시길 바랍니다.

동료분께서 드신 돈까스. 소스가 함께 나오는데 함께 찍어먹으면 우동과 정말 잘 어울리는 맛!

가격이 3500원인가 그랬던 것 같은데 돈까스가 엄청 큽니다. 성인 손바닥보다 더 컸어요. 

토미야 냉우동의 탱탱하고 쫄깃한 면발.

더운 여름날 시원한 음식이 당기신다면 토미야에서 냉우동 한그릇 어떠신가요?

뜨거운 우동과는 또 다른 먹는 맛에 기분이 확 좋아지실수도 있을 것 같아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와 구독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1. Favicon of https://kerithravine.tistory.com J's_Identity 2019.05.09 16:31 신고

    음식도 음식이지만 사진이 정말 예술이네요 ...

    배고파졌어요 ..



대전 둔산동 우동집 추천[토미야]


둔산동에 유명한 우동집이 있죠, 토미야라는 수타우동 전문점인데요.


저번에 대리님과 방문했었는데 날씨도 추워서 그런지 따뜻한 우동 한그릇이 너무 땡기더라고요.


토미야 매장 메뉴, 영업시간에 대한 정보는 이전 포스팅에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대전 유명한 수타우동 전문점 토미야 방문 [토미야 / 둔산동]

http://pdoggo.tistory.com/161



이번에 주문은 우동 따로 튀김 따로 주문했어요. 우동과 튀김이 함께 나오는 메뉴도 있지만 가격도 얼추 비슷해서 별도로 주문을 해봤습니다.


우동은 카케우동으로 5천원, 토리텐(닭튀김) 1500원, 에비텐(새우튀김) 1500원 도합 8천원입니다.


닭튀김을 이번에 처음 먹어보는데 1500원이라는 가격 치고는 튀김 크기가 생각보다 컸어요.





닭튀김이 정말 맛있게 생겼죠? 실제로 먹어보니 바삭한 식감이 프랜차이즈 치킨보다 훨씬 맛있었던 것 같아요.


고기 부위도 가슴살이 아니었는데 이게 모든 튀김에 가슴살을 쓰지 않는건 잘 모르겠습니다.


돈까스, 야채튀김, 새우튀김 다 먹어봤지만 토리텐(닭튀김) 꼭 드셔보세요.. 정말 맛있습니다.





추운날 퇴근 후 따뜻한 국물의 우동 한그릇. 이게 바로 행복 아니겠습니까?


둔산동에서 업무를 보시거나 근처에 계시다면 토미야에서 우동한그릇 꼭 즐겨보세요.


따끈한 국물과 바삭한 튀김이 스트레스를 모두 날려줍니다.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는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회원가입 없이도 누르실 수 있는 버튼 꾹 눌러주세요!


  1. Favicon of https://jujuen.tistory.com 글쓰는 엔지니어 2018.12.28 23:32 신고

    추운날 따뜻하게 멋으면 좋겠네요 ㅎㅎㅎ 잘보구가요^^



안녕하세요~


연말이 다가오니 건강검진센터가 점점 바빠지고 잇더군요.


저는 오늘 종합검진센터에서 건강검진을 받았어요.


시간이 생각보다 여유롭게 끝나 회사에서 약 15분 거리인 수타우동 전문점 토미야를 방문했습니다.



무지개아파트와 가까운 곳에 위치해 있습니다.


11시 15분쯤에 방문하니 사람이 별로 없더군요.


문을 열고 들어가니 직원분께서 "이랏샤이마세" 를 외쳐주시더군요.


매장에 노래도 일본노래가 나와서 일본에 온 느낌이 들었어요.



토미야의 메뉴판입니다.


이 외에 음료와 튀김메뉴가 따로 있습니다.


메인 우동만 소개된 메뉴판입니다.


저는 새우튀김과 야채튀김이 함께 나오는 텐뿌라우동과 돈까스를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도합 10500원.




토미야의 기본 반찬


단무지와 배추김치가 서빙됩니다.



약 10분의 기다림 후 나온 음식입니다.


우동을 주문할 때 튀김을 안에 넣거나 빼서 주문할 수 있어요.


바삭한 식감을 좋아하는 저는 빼서 달라고 했습니다.


야채튀김이 엄청 컸어요.



쫄깃한 면


국물도 정말 깔끔한 맛이었습니다.


면 양이 거의 짜장면 곱빼기 정도여서 다 먹기 힘들었어요.


텐뿌라우동이 보통 성인남자 양 정도 같았어요.



지인과 함께 먹으려 시킨 돈까스


3500원의 가격 치고는 굉장히 크고 맛있었습니다.


고기가 얇고 튀김옷이 정말 바삭한게 제 스타일이었어요.




토미야의 영업시간입니다.


제가 잘 몰랐는데 정말 유명한 우동집이라 점심시간 조금만 늦어도 웨이팅을 해야되더라구요.


저희가 식사를 마치고 11시 40분 쯤 나왔던것 같은데 그때도 줄을 서 계시더랍니다 ㅎㅎ


둔산동 우동집 토미야 한번 방문해보셔요~!


:)



안녕하세요~


비가 많이 와서 미세먼지도 없고 좋은 날씨가 계속 되고있어 기분이 좋은 나날입니다 ㅎㅎ


저는 팀장님의 진급 기념 & 신입사원도 새로 들어온걸 기념해 점심식사를 좋은곳에서 먹었어요


대전 둔산동에 위치한 어담이라는 음식집입니다.



8인으로 미리 예약을 해놓아서 자리가 다 셋팅이 되어있었어요.


어담은 자리가 거의 룸식으로 되어있더라구요.


깔끔한 분위기와 위생이 맘에 들었습니다.


차장님이 미리 예약을 해놓으셔서 어떤 코스인지는 정확히는 모르는데


점심특선 스페셜코스같았어요.


가격은 1 ~ 2만원대정도




제일 처음 나온 죽입니다.


간장을 안넣어도 간이 다 되어있는 맛있는 죽이었어요


오늘 날씨가 굉장히 추웠는데 속을 녹여주고 정말 좋았습니다.



개인별로 나온 회 (광어3점 + 연어3점)


회는 솔직히 비리거나 그렇지는 않았는데 막 엄청 탱탱하고 신선하다는 느낌은 모르겠더라구요


맛이 없지는 않았습니다 ㅎㅎ


초고추장과 간장에 찍어서 한점 한점 음미하며 먹었어요.



4인마다 한접시씩 서빙된 초밥입니다.


유부,새우,광어,묵은지 등 6종의 초밥이 4덩이씩 나왔네요


사이좋게 1개씩 나눠먹었습니다.


새우초밥이 가장 맛있었던것 같네요.




테이블마다 1접시 서빙된 야끼우동입니다.


매콤한맛이 연어의 느끼함을 잡아주었어요


우동이 양이 적은게 좀 아쉬웠는데 또 식사가 따로 나오더군요?


<날치알 돌솥밥>


<매운탕>


모든 음식이 서빙 된 후 식사로 나온 메뉴들입니다.


매운탕은 테이블당 1접시 서빙되고 돌솥밥은 개별입니다.


마지막으로 밥과 매운탕을 먹으니까 속이 꽉 차더라구요.


어쩜 이렇게 딱 맞게 양을 설계했는지 ㅎㅎ 


위에 음식들 말고도 더 많은 종류의 음식들이 나왔는데


글이 너무 길어질까봐 다 못 넣었네요..

 

팀장님이 가끔 이런 자리를 마련해 주셔서 일하는데 더 힘이 되고 좋네요


여러분도 직장생활 모두 힘내시길 바랍니다!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