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 도동 다와호떡 메뉴, 가격, 리뷰

울릉도 도동에서 먹은 음식 중 기억나는 한가지가 바로 호떡인데요,

도동 길거리에 호떡집이 한두군데 있길래 방문해서 먹어봤습니다.

호떡집을 두군데정도 방문해서 먹어봤는데 다와호떡이 사람들이 줄도 많이 서고 맛있어서 리뷰를 하게 되었어요.

도동항에서 위로 올라오시면 매장을 발견하실 수 있습니다.

매장이 차도 바로 옆에 있어서 밖에 서 있기에 조금 위험했어요.

앞쪽에서는 방송국에서 취재를 오셨는지 어르신들이 인터뷰를 하고 계시더라고요.

다와호떡 메뉴입니다.

호떡이 종류가 정말 많죠?

매운오징어호떡, 크림치즈호떡, 피자호떡 등 총 6가지의 종류의 호떡이 있어요.

저는 크림치즈호떡을 주문했습니다.

매장 내부에서 호떡이 조리되는 모습.

총 4대의 기계가 있는데 앞에 어떤분이 많은 양을 주문하셔서 그런지 꽤 오래 기다렸어요.

여름이라 기다리기가 너무 힘들었던 것 같아요.

드디어 나온 호떡.

뜨겁지 않게 종이컵 두장에 주시고 이쑤시개 같은 것을 넣어주세요.

호떡이 정말 두툼합니다.

굉장히 뜨거워서 호호 불어서 먹었어요.

이렇게 뜨거운 여름에 호떡을 먹게 될 줄은 몰랐네요.

밖에 크림치즈가 빠져나온게 보이시나요?

호떡의 달콤함과 치즈의 고소함이 정말 잘 어울렸어요.

두툼한 호떡의 모습

울릉도 방문하시면 식사 외로 출출할 때 다와호떡에서 간식으로 호떡 드셔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특히 추운 날에 이런 호떡 먹는다면 얼마나 맛있을까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와 구독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1. Favicon of https://janiceshin86.tistory.com jshin86 2019.08.12 01:20 신고

    미국에서 가끔씩 정말 먹고 싶은기 바로 호떡 이에요 저에게는...

    참 맛있게 보입니다.



울릉도 따개비칼국수 맛집 돌섬식당 메뉴, 리뷰

어쩌다가 돌섬식당에서 2식이나 하게 되었어요.

첫 날 해물밥을 먹게 되었는데 택시기사님이 돌섬식당은 따개비칼국수가 맛집이라고 하시더라고요.

기사님은 아무데나 맛집이라고 하지 않고 어디가게는 뭐가 맛집이다 딱 집어주시길래 또 방문해봤습니다.

도동항와 거리가 조금 있는 돌섬식당.

울릉도는 어딜 가든 오르막길이라 여름엔 조금 힘든 여행이 될 수도 있을 것 같아요.

돌섬식당 메뉴판입니다.

저희는 따개비칼국수 2인을 주문했어요.

 가격은 18000원.

해물밥과는 다른 따개비칼국수의 반찬.

솔직히 칼국수 먹는데 김치만 있어도 정말 맛있게 먹을 수 있더라고요.

따개비칼국수가 나왔습니다.

국물이 아주 걸죽한게 느껴져요.

휘휘 저어준 뒤 개인그릇에 담아서 먹어봤습니다.

면과 따개비를 찍어봤습니다.

따개비가 정말 귀엽게 생기지 않았나요?

아주 작은 전복 같기도 하고 식감이 쫄깃쫄깃했어요.

따개비칼국수는 따개비밥과 다르게 국물맛을 맛 볼 수 있어서 꼭 드셔보시는걸 추천해요.

칼국수를 다 먹은 뒤 밥까지 말아서 먹어버렸습니다.

성인봉 꼭대기를 찍고와서 그런지 정말 맛있었던 따개비 칼국수.

확실히 칼국수라 그런지 2시간이 지나서 배가 고파지긴 했지만 어디서 먹어보지 못한 따개비 칼국수의 맛에 반하고 갑니다.

언젠가 다시 방문할지 모르는 울릉도이지만 좋은기억을 많이 남기고 가서 기분이 좋네요.

울릉도 방문하시면 돌섬식당 따개비칼국수는 꼭 드셔보시는걸 추천합니다.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와 구독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 184-5 | 돌섬식당
도움말 Daum 지도



울릉도 독도새우 맛집 천금수산 메뉴, 가격, 리뷰

울릉도에 왔는데 독도새우를 안 먹고 갈 수가 없었어요.

가격이 정말 비싸다는건 알고 있었지만 그래도 맛은 꼭 보자 하고 천금수산을 방문했습니다.

저동쪽에 위치한 천금수산입니다.

도동에 있는 천금수산은 포장만 전문으로 장사를 하고 저동만 홀에서 식사가 가능하다고 해요.

투어 일정을 마치고 택시를 타고 저동 천금수산을 방문했습니다.

천금수산 메뉴판입니다.

다른 메뉴들도 많았지만 저희는 독도새우 2인을 주문했어요.

가격은 1kg 120000원.

기본으로 제공되는 반찬은 조개, 옥수수, 샐러드, 과자.

물수건을 왜이리 많이주시나 했는데 새우를 회로 다 까먹어야되서 그렇더라고요.

택시기사님이 그러셨는데 독도새우는 모두 회로 먹어야된다고 하셨어요.

오... 드디어 나온 독도새우의 모습.

제 생활반경에서 독도새우는 굉장히 보기 힘든 음식이라 처음 보는 독도새우의 모습에 놀랐습니다.

걷에 큼직큼직한 새우가 많았는데 안에 애기새우도 몇개가 있긴 했어요.

독도새우도 종류가 3개정도 있어서 직원분이 설명을 해주시는데 전 잘 모르겠더라고요.

머리는 직원분께서 슥삭슥삭 잘라가셔서 튀겨서 주십니다.

이제 저희는 이 몸통을 까서 먹으면 되요.

새우가 생각보다 이쁘게 잘 까졌어요.

초고추장에 찍어먹으면 새우살의 맛이 많이 안느껴질까봐 간장만 쪼금 찍어먹었습니다.

새우살이 달달하고 야들야들한게 정말 맛있었습니다.

큰 새우들은 알도 품고있었어요.

먹어봤는데 별 맛은 느껴지지 않고 씹으니 톡톡 튀는맛이었어요.

새우 대가리가 빠질 수 없죠.

튀겨서 바로 주시는데 뿔을 당겨서 머리껍질을 쏙 뺀 후 살과 함께 먹으니 맛이 정말 일품이었습니다.

독도새우 1kg을 먹어봤는데요, 새우로만 배를 채우기에 양은 솔직히 부족하긴 했어요.

하지만 독도새우를 먹어봤다는것에 의미를 두는게 중요한 것 같습니다.

울릉도 방문하시면 독도새우 꼭 드셔보세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와 구독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 316-13 | 천금수산
도움말 Daum 지도
  1. Favicon of https://suhee5681.tistory.com Suhee5681 2019.08.07 20:50 신고

    의미있는 새우네요! 맛있어보여요!

  2. 감사합니다.

  3. Favicon of https://scoop-8282.tistory.com 오렌지훈 2019.08.08 18:15 신고

    아주 싱싱한 새우를 ~그것도 독도새우를
    부럽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보내세요~



울릉도 홍합밥 맛집 보배식당 리뷰

2째날 점심으로 방문하게 된 보배식당. 기사님이 여기는 홍합밥 맛집이라 꼭 방문해봐야된다고 하셔서 방문하게 되었어요.

골목에 위치해있는데 요리조리 돌아다니며 잘 찾아왔습니다.

골목을 잘 찾아야 발견할 수 있는 보배식당 간판.

홍합밥 원조라고 적혀있어요.

홍합밥 맛집이라 그런지 매장이 단일메뉴입니다.

저희는 홍합밥 2인을 주문했어요.

가격은 15000원.

반찬이 아주 깔끔하게 나옵니다.

각종 나물들인데요, 더덕 외에는 이름을 잘 모르겠네요.

가운데 간장은 홍합밥에 넣어서 비벼먹는 용도입니다.

홍합이 푸짐하게 들어있는 홍합밥이 드디어 나왔습니다.

확실히 해물밥보다는 해물의 차이가 있었어요.

해물밥 포스팅

간이 많이 안되어있어서 간장 2~3스푼정도와 김을 넣은 후 슥슥 비벼줬습니다.

새벽부터 일어나 투어를 진행하고 점심으로 밥을 먹어서 그런지 정말 꿀맛이었습니다.

특히 더덕무침과 밥이 너무 잘 어울려서 밥 한 톨도 남기지 않고 모두 먹어버렸네요.

울릉도를 방문하신다면 향토음식인 홍합밥 맛집 보배식당을 꼭 방문해보세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와 구독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 189 | 보배식당
도움말 Daum 지도
  1. Favicon of https://jikbbangbbang.tistory.com 대출직빵 2019.08.07 10:19 신고

    홍합밥은 생소하네요! ㅎㅎ>< 근데 무슨맛일지 한번 먹어보고싶어요ㅠㅠ



울릉도 물회맛집 신비섬횟집 메뉴, 전복물회 리뷰

첫째날 일정을 마무리하고 택시기사님의 강력추천을 받고 방문하게 된 신비섬횟집.

기사님이 다른거 시키지말고 전복물회를 꼭 먹어보라고 하시더라고요.

숙소랑 거리가 조금 있기도했지만 기사님 말을 믿고 한번 방문을 해봤습니다.

저희가 내린 도동항과는 거리가 꽤 있는 신비섬횟집.

택시를 타고 방문하시는걸 추천드려요.

신비섬횟집 메뉴입니다.

소라, 문어, 생선회 등 많은 메뉴들이 있어서 섞어서 시켜볼까 고민도 했는데 그냥 전복물회 2개를 주문했어요.

가격은 전복물회 1개 2만원.

기본반찬입니다. 번데기, 마카로니, 오징어볶음, 감자와 나물들.

물회는 주문하면 소면과 밥을 무료로 제공한다고 합니다.

고추장과 육수는 모두 따로 나오고 기호에 맞춰 양을 조절 할 수 있어요.

드디어 나온 전복물회. 비주얼을 보자마자 감탄했어요. 물회가 이렇게 이쁘게 나온건 처음이네요.

전복은 보아하니 1마리가 슬라이스되어 나온 것 같고 각종 생선회가 함께 나왔습니다.

아래에는 당근, 오이, 상추와 소면이 있고 공기밥은 따로 제공됩니다.

직원분께서 먹는법을 알려주시는데 고추장을 넣고 재료들과 함께 잘 비벼준 후 육수를 넣어서 먹으면 된다고 하시네요.

회를 각종 야채와 함께 버무려 먹으니 새콤달콤한게 정말 맛있었습니다.

직장근처에서 먹는 물회와는 차원이 다른 맛이더라고요.

저녁에 횟집을 방문했을 때 앉을 자리가 거의 없을 정도인 신비섬물회는 맛집이 확실합니다.

울릉도 방문하시면 신비섬횟집 전복물회는 꼭 드셔보세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와 구독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1. Favicon of https://woongcar.tistory.com 마르크&로미 2019.08.05 21:20 신고

    여름엔 시원새콤 물회인 거 같아요 ㅋㅋㅋ저도 며칠전 먹고왔는데 입맛도 살고

  2. Favicon of https://scoop-8282.tistory.com 오렌지훈 2019.08.06 12:36 신고

    신비섬횟집 맛집으로 등록합니다
    한번 가보고 싶네요
    잘 보고 갑니다.

  3. Favicon of https://zzing548.tistory.com zzing548 2019.08.06 20:10 신고

    안녕하세요. 늘어나지 않는 방문자수 때문에 블로그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계시면 제 블로그에 한번 방문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https://zzing548.tistory.com/entry/Selected-Keyword 에서 블로그 트래픽 상승 및 성장을 위한 Selected Keywords에 대한 내용을 소개합니다.



울릉도 맛집 돌섬식당 메뉴, 해물밥 리뷰

울릉도에 도착 후 처음으로 방문한 식당. 바로 돌섬식당입니다.

따로 여기가 맛집이다 정해놓지 않고 방문한 식당인데 만족도가 너무 좋은 식당이여서 리뷰를 하게 되었네요.

돌섬식당은 도동항쪽에 위치해있습니다.

항구에서 안쪽으로 많이 들어와야 발견하실 수 있어요.

KBS 생생정보에도 방영된 유명한 음식집 같더라고요.

돌섬식당 메뉴입니다.

메뉴판을 보시고 물가가 조금 비싸다는게 느껴지시나요? 공기밥이 무려 2000원이라니...

저희는 해물밥 2인을 주문했어요.

이 식당은 메뉴에 따라 반찬종류가 다르더라고요.

나중에 따개비칼국수 리뷰도 올릴 예정이지만 칼국수와 셋팅되는 반찬의 종류가 달랐습니다.

울릉도에서 재배하는 더덕이랑 각종 나물, 김치가 나왔어요.

시간이 꽤 걸려서 나온 해물밥과 된장.

따개비, 홍어, 전복, 문어, 소라 5종의 해물이 들어있는 해물밥.

음식 안에는 해물이 정말 푸짐하게 들어있었습니다. 거의 1숟가락에 2~3개의 해물을 맛 볼 수 있는 정도로요.

해물소스로 비벼서 나왔는지 밥 자체의 해물맛이 정말 진하게 느껴졌습니다.

한 숟가락씩 먹으며 얼마나 맛있었는지 아껴서 먹었을 정도로 맛있었던 해물밥.

돌섬식당은 따개비칼국수가 유명한 음식집이라지만 개인적으로 해물밥은 꼭 드셔보시라고 추천드리고싶습니다.

울릉도 해물을 한번에 맛 보실 수 있는 아주 좋은 메뉴같아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와 구독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 184-5 | 돌섬식당
도움말 Daum 지도



울릉도 배멀미약 추천 멀스토 가격, 리뷰

인생 처음으로 배를 타고 섬 여행을 떠나게 되었어요.

과거에 제주도에서 마라도를 가는 배에서 멀미를 심하게 한 기억이 있어서 토를 할까, 머리가 어지러울까 걱정이 굉장히 되었습니다.

멀미약은 고향인 대전에서 따로 구매를 하지 못해서 영등포역 약국에서 구매를 하게 되었어요.

배멀미약은 보통 항구에서 판매를 하는 것 같더라고요.

미리 챙기는게 좋겠지만 못 챙기셨다면 탑승 전 항구에서 구매 후 복용을 할 수도 있는 것 같아요.

이름은 멀스토라는 멀미약.

가격은 한 박스에 4000원이고 안에는 2매가 들어있습니다.

한 사람이 배 왕복 탑승으로 사용할 수 있는 횟수네요.

요렇게 안에있는 포장지를 개봉하면 노란색 종이가 들어있어요.

배 탑승 1시간 전 혀 위에 놓고 종이가 녹기 시작하면 바로 목으로 넘겨서 복용하시면 됩니다.

맛은 약간 오렌지맛같은게 나는데 거부감이 들지 않는 맛이었어요.

덕분에 그런지 이번 여행 시 배멀미는 하나도 하지 않았네요.

배먹미약 꼭 드셔서 멀미가 없는 섬여행 하시길 바랍니다.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와 구독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1. Favicon of https://scoop-8282.tistory.com 오렌지훈 2019.08.05 16:5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