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둔산동 부대찌개 추천 [대패촌]


금요일 점심으로 오랜만에 대패촌을 방문했어요. 이름은 대패촌이지만 항상 부대찌개를 먹으러 방문하는곳입니다.


대전 청사오피스텔 근처에 위치한 농협이랑 가까이 위치해있어요. 매장이 1층이 아니고 계단으로 내려오시면 지하에 있습니다.




대패촌 입구입니다. 조금 신기하게 되어있죠? 


이 입구 말고 뒷쪽에도 입구가 하나 더 있는것 같던데 그 쪽은 어디인지 궁금하네요 갑자기.






대패촌 메뉴입니다. 메인 메뉴판에 부대찌개메뉴는 따로 없어서 사진을 두장 올렸습니다.


삼겹살같은 고기 외 각종 찌개를 판매하고있어요. 다음에 오면 우삼겹 된장찌개같은걸 먹어보고 싶은데 저에겐 메뉴 선택권이 없답니다.



셋팅된 기본 반찬입니다.


오뎅볶음, 배추김치, 단무지무침, 조미김, 나물이 나와요. 


반찬은 리필이 가능합니다. 전 이렇게 기본반찬이 다양한 음식집이 좋더라고요.



재료가 셋팅되어 나온 부대찌개 2인입니다.


당면, 햄, 소세지, 고기, 두부, 떡, 콩이 들어있는 맛있는 부대찌개입니다.


가격은 7000원이고 주문 시 라면사리와 공기밥이 제공됩니다.




개인 그릇에 덜어서 공기밥과 한 그릇 뚝딱 해치웠습니다.


찌개 자체가 맵지 않고 담백해서 완전 밥도둑이었어요. 


햄 양이 저렇게 많았는데 먹고나서 약간 아쉬운 그런거 있죠? 살짝 있었어요. 


그만큼 맛있었다는건가봐요.



라면사리까지 넣어서 부대찌개 클리어했습니다.


대전정부청사 근처에 부대찌개 음식집 여러곳 방문해봤는데 이 곳이 가장 괜찮은 것 같아요.


대패촌 한번 방문해보시길 바랍니다.


------------------------------


둔산동 근처 음식집 추천해드립니다.


대전 둔산동 한식 돌솥밥 추천 [금촌]

http://pdoggo.tistory.com/238


대전 둔산동 한식 추천 [집밥]

http://pdoggo.tistory.com/217


대전 5500원짜리 식판뷔페 방문 후기[알리앙스/둔산동]

http://pdoggo.tistory.com/208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는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회원가입 없이도 누르실 수 있는 버튼 꾹 눌러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 서구 둔산동 926 | 대패촌
도움말 Daum 지도



새우 정말 쉽게 까는법!


저번주에 어머님이 홈플러스에서 흰다리새우를 사 오셨어요.


새우는 살만 쏙 꺼내면 할 수 있는 요리가 참 많아서 냉동으로 넣어놓는데요, 한번 까보겠습니다.



냉동새우라 가격이 참 저렴해요.


물론 원산지는 한국이 아닌 에콰도르. 


40미에 12900원정도로 부담없이 즐기기 참 좋아요.



먼저 새우를 찬 물에 담가 해동시켜줍니다.


껍질을 만졌을때 물렁함이 살짝 느껴질 정도로 해동시켜 주세요.




대가리를 제거해줍니다.


그리고 준비물은 작은 가위.


새우살과 껍질 사이를 파고들만한 작은 가위를 준비해주세요.



가위로 제거한 대가리에서 꼬리쪽으로 쑥 넣으면서 꼬리쪽까지 잘라줍니다.


꼬리부분 끝까지 잘라주셔야 껍질을 한번에 벗기기 편리해요.



이렇게 가위질을 마치시면 등쪽 살이 껍질과 함께 갈라져 껍질과 똥을 한번에 제거할 수 있어요.


껍질은 양쪽으로 벗겨주시고 마지막에 다리쪽에서 껍질을 당겨서 제거해 주세요.




똥을 제거한 새우살이 가위질 한번에 끝!


정말 간단하죠?



껍질은 형체를 유지한 상태로 깔끔히 벗겨져 있습니다.



저는 오늘 파스타를 해먹으려 8마리정도를 사용했습니다. 


퇴근하고 피곤한데 요리까지 하려니 정말 힘드네요... [나중에 아빠가되면 얼마나 힘드려나 ㅎㅎ]


제가 껍질째 대하 먹을때는 잘 몰랐는데 저 새우똥을 본 이후로는 꼭 똥을 제거하고 먹습니다.


새우껍질 까기 참 쉽죠?


여러분도 한번 시도해보세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회원가입 없이도 누르실 수 있는 버튼 꾹 눌러주세요!





안녕하세요~


무더위가 풀릴 생각을 안하네요


뚜벅이에게는 출퇴근길이 넘나 힘든 나날입니다 ㅎㅎ


최근 점심식사를 사원들과 함께 감자탕집에서 했는데요, 


대전정부청사 근처 청사오피스텔 1층에 위치한 강릉감자탕이에요.



청사오피스텔 1층 입구에서 안으로 쭉 들어오시면 통로를 거쳐 바로 위치해 있습니다.


이쪽 1층라인은 전부다 카페, 음식집이더라구요


점심시간만 되면 공무원, 회사원분들이 엄청나게 출몰한다는...


바로 앞 음식점은 아랑 고기국수


집밥이라고 간판이 따로 되어있는걸 보아서 강릉감자탕과 다른 체인점이 함께 운영되는것 같더라구요




메인 메뉴판입니다.


감자탕 외에 고추장주물럭, 순두무, 된장 등 다양한 메뉴가 다 판매되고 있어요.


아주머니께서 열심히 준비를 하고 계시네요



강릉감자탕의 기본반찬입니다.


콩나물무침, 잡채, 석박지, 고추절임, 배추김치, 청경채무침


반찬들이 기름으로 볶아졌는지 굉장히 고소하고 맛있었어요.


참기름, 들기름을 직접 짜서 사용한다죠?


고추도 너무너무 먹고 싶었지만 어제 교정치료를 받아서 씹지를 못했어요 ㅜㅜ




주문한 뼈다귀탕 ( 7천원 )


겨자소스와 함께 서빙되서 고기를 찍어 먹을 수 있어요.


고기와 시래기가 듬뿍 들어있어서 한끼 든든하게 채울 수 있었습니다.


제가 이전에 이곳에서 우렁된장과 고추장 주물럭도 먹어봤었는데 음식 구성이 가격대비 괜찮았었어요.



튼실한 살코기


겨자에 찍어서 밥한그릇 뚝딱 했습니다.


이번 점심식사는 신규로 들어온 사원들과 함께 했는데 뭔가... 


어색한 분위기가 감돌아 살~짝 불편한 느낌이 없지 않아 있었네요 ㅎㅎ


정부청사 근처에 음식집 강릉감자탕 한번 방문해 보시면 다양한 메뉴로 즐기실 수 있습니다~


그럼 남은 주일도 알차게 보내시길!


:)




안녕하세요


업무에 지친 몸을 이끌고 퇴근을 하고나니


시원한 비빔면 한그릇이 생각나길래 끓여봤습니다.



익숙한 파란색 포장..


이 포장은 옛날에 아부지가 드실때도 똑같았던것 같은데 변한게 거의 없는 것 같네요ㅎㅎ



어머니가 새로 구매한 테팔 용기에 팔팔 끓이고 있습니다.


면이 얇아서 조리시간이 길지가 않아요 ㅎㅎ


가끔 거품이 솟아오를때가 있으니 주의하셔야 됩니다.



찬물에 4번가량 헹궈가지고 그릇에 담았습니다.


설마 비빔면 따뜻하게 드시는분은 여기 없겠죠? ㅋㅋ



찬물에 면을 행궈서 그런지 면발이 정말 쫄깃하더군요.


아쉬운점이 한가지 있다면 제가 계란을 너무 귀찮아가지고 안 삶아서 같이 못 먹었습니다 ㅜㅜ

 

계란 두 알 정도면 완벽한 한끼식사로 적합할 것 같네요


오늘 저녁도 비빔면으로 마무리~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