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둔산동 집밥 메뉴, 해물순두부 리뷰

오랜만에 대전 둔산동 청사오피스텔에 위치한 집밥을 방문했습니다.

저는 사무실이 청사오피스텔 2층이라 집밥을 주변을 돌아다니면서 자주 보는데요, 오늘은 늘 눈으로만 보던 해물순두부를 도전하기로 했습니다.

집밥 메뉴입니다. 감자탕, 묵은지뼈찜, 짜글이찌개 등 탕과 찌개음식을 판매하고 있어요.

오늘은 늘 먹든 고추장주물럭, 우렁된장을 미루고 해물순두부를 도전해봤습니다. 가격은 7000원.

언제먹어도 맛있는 훌륭한 집밥의 반찬.

조미료맛이 좀 나는 것 같기도 하지만 참기름으로 무쳐진 나물들이 고소하니 너무 맛있었어요.

해물순두부는 1그릇당 날계란이 1개씩 나옵니다.

순두부가 나온 직후에 넣어서 휘휘 저으면 달걀이 먹기 좋게 익어서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다고 하더라고요.

이제 해물순두부의 모습을 볼까요?

해물순두부가 나오자마자 날계란을 풀어봤습니다.

순두부찌개는 먹어본적이 있지만 해물이 들어간 순두부찌개는 이번에 처음 먹어봤어요.

찌개는 많이 맵지 않고 매운걸 못 먹는 저도 맛있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순두부가 가득 들어있어서 밥과 함께 한그릇 먹어도 배가 꽉 차는 느낌이었어요.

안에는 꽃게, 새우, 오징어 등 해물이 들어있었지만 해물의 양이 많지는 않았습니다.

개인적으로 아쉬웠던 점은 꽃게보다는 오징어나 쭈꾸미같은 씹는 맛이 있는 해물이 더 들어있었으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어요.

7000원의 가격에 이정도 음식이면 먹어볼만한 것 같습니다. 통황태탕도 한번 도전해보고싶네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는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회원가입 없이도 누르실 수 있는 버튼 꾹 눌러주세요!




둔산동 한식 추천 [집밥] 


금요일 점심으로 청사오피스텔 1층에 위치한 집밥을 방문했습니다.


저는 월,화,수,목은 도시락, 금요일은 외식을 하는 특별한 날이어서 점심 만큼은 꼭 맛있는걸 먹고싶기도 해요.



청사오피스텔 1층에 위치한 집밥입니다.


위치는 대전정부청사 근처에 위치해 있어요.




집밥의 메뉴입니다.


먹고싶은게 굉장히 많았는데 저는 돌솥비빔밥+우렁된장을 주문했습니다.


된장까지 포함해 8000원.




기본 반찬입니다.


다른 식당보다 기본반찬이 풍부해서 좋았어요.


도토리묵과 전이 너무 맛있었답니다.



10분가량 지나자 서빙된 돌솥비빔밥.


고기, 김, 계란, 각종나물이 들어잇어요.



고추장은 안에 들어있지 않고 별도의 통으로 있어 개인의 기호에 맞게 넣을 수 있게 되어있어요.


적당량을 넣은 후 휘휘 비벼줍니다.


돌솥에 살짝 탄 밥과 나물,고추장이 잘 어우러져 너무 맛있었어요.




추가로 주문한 우렁된장.


가격은 1000원입니다.


안에 우렁 8개정도와 두부가 들어있어요.



우렁된장도 맛이 굉장히 좋았습니다.


쫄깃쫄깃한 우렁과 부드러운 두부,


비빔밥과 환상궁합이라 너무 맛있게 먹었어요.




둔산동, 대전정부청사 근처에 비빔밥, 해장국, 뼈다귀탕 등 한식집을 찾으신다면 집밥 추천드립니다.


적절한 가격에 맛있는 한 끼 즐겨보세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나요?
는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회원가입 없이도 누르실 수 있는 버튼 꾹 눌러주세요!


  1. Favicon of https://hititler.tistory.com 히티틀러 2018.12.01 22:49 신고

    1주일에 딱 하루만 외식을 한다면 진짜 특별한 걸 먹고 싶을 거 같아요.
    가게 이름이 집밥이어서 그런지 음식도 집밥 메뉴 같네요ㅎㅎ




안녕하세요~


무더위가 풀릴 생각을 안하네요


뚜벅이에게는 출퇴근길이 넘나 힘든 나날입니다 ㅎㅎ


최근 점심식사를 사원들과 함께 감자탕집에서 했는데요, 


대전정부청사 근처 청사오피스텔 1층에 위치한 강릉감자탕이에요.



청사오피스텔 1층 입구에서 안으로 쭉 들어오시면 통로를 거쳐 바로 위치해 있습니다.


이쪽 1층라인은 전부다 카페, 음식집이더라구요


점심시간만 되면 공무원, 회사원분들이 엄청나게 출몰한다는...


바로 앞 음식점은 아랑 고기국수


집밥이라고 간판이 따로 되어있는걸 보아서 강릉감자탕과 다른 체인점이 함께 운영되는것 같더라구요




메인 메뉴판입니다.


감자탕 외에 고추장주물럭, 순두무, 된장 등 다양한 메뉴가 다 판매되고 있어요.


아주머니께서 열심히 준비를 하고 계시네요



강릉감자탕의 기본반찬입니다.


콩나물무침, 잡채, 석박지, 고추절임, 배추김치, 청경채무침


반찬들이 기름으로 볶아졌는지 굉장히 고소하고 맛있었어요.


참기름, 들기름을 직접 짜서 사용한다죠?


고추도 너무너무 먹고 싶었지만 어제 교정치료를 받아서 씹지를 못했어요 ㅜㅜ




주문한 뼈다귀탕 ( 7천원 )


겨자소스와 함께 서빙되서 고기를 찍어 먹을 수 있어요.


고기와 시래기가 듬뿍 들어있어서 한끼 든든하게 채울 수 있었습니다.


제가 이전에 이곳에서 우렁된장과 고추장 주물럭도 먹어봤었는데 음식 구성이 가격대비 괜찮았었어요.



튼실한 살코기


겨자에 찍어서 밥한그릇 뚝딱 했습니다.


이번 점심식사는 신규로 들어온 사원들과 함께 했는데 뭔가... 


어색한 분위기가 감돌아 살~짝 불편한 느낌이 없지 않아 있었네요 ㅎㅎ


정부청사 근처에 음식집 강릉감자탕 한번 방문해 보시면 다양한 메뉴로 즐기실 수 있습니다~


그럼 남은 주일도 알차게 보내시길!


:)


+ Recent posts